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C/S CENTER
  • 02-2671-2306
  • 평일 : 오전9시~오후 6시
    점심시간 : 오후12시~오후1시
    휴무일 : 토,일,공휴일
검색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출판사도서관

출판사도서관

출판사도서관 갤러리입니다.

게시판 상세
제목 1976년 8월 10일. 그리고는 자로 줄을 긋듯 순식간에 35년이 지나 2010년 8월 27일이 되었다. 폭우(暴雨)와 열풍(熱風)이 사정없이 휘몰아치던 그해 그날 일주일 전후(前後)를 기록으로 남겨 후대(後代)에 전한다.
작성자 Baikaltai House (ip:)
  • 평점 0점  
  • 작성일 2017-07-21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135




***


2010년 8월 20일 금요일 (庚寅 7월11일)


2010년 8월 21일 토요일 (庚寅 7월12일)


2010년 8월 22일 일요일(庚寅 7월13일)


2010년 8월 23일 월요일(庚寅 7월14일)


2010년 8월 24일 화요일(庚寅 7월15일)


2010년 8월 25일 수요일(庚寅 7월16일)


2010년 8월 26일 목요일(庚寅 7월17일)



2010년 8월27일

(庚寅 陰7월18일금요일낮12시)


그리고는

정말로 우연(偶然)히,


호적(戶籍)을

고친

3시간 30분 후(後),


천지개벽(天地開闢)이

일어나

모든 걸 다 새롭게 바꿨다.

 

2010년 8월27일

(庚寅 陰7월18일금요일15시30분)



2010년 8월 28일 토요일 (庚寅 7월19일)


2010년 8월 29일 일요일 (庚寅 7월20일)


2010년 8월 30일 월요일 (庚寅 7월21일)


2010년 8월 31일 화요일 (庚寅 7월22일)


2010년 9월  1일 수요일 (庚寅 7월23일)


2010년 9월  2일 목요일 (庚寅 7월24일)


2010년 9월  3일 금요일 (庚寅 7월25일)



그리고는

35년의 통상(痛傷)이,


모두,


침묵(沈默)보다

깊은

침묵(沈默)속으로,


납덩이가 가라앉듯

만길 깊숙히 가라 앉았다.


삼청(三淸)을 딛는 섬돌만 남기고.


***

첨부파일 003.jpg , 13.jpg , Scan_20180528_201152.jpg , VFNJ0910.jpg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 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영문 대소문자/숫자/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10자~16자

확인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장바구니 0

맨위로